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게시판
Home > 글로벌 리더스 포럼 > 언론보도

글로벌리더스포럼 이틀째…'자동차 혁명' 비전 제시한다

관리자 2019-11-21 조회수 52
http://news.tvchosun.com/site/data/html_dir/2019/11/19/2019111990038.html

[앵커]
제7회 글로벌리더스포럼이 성황리에 개최됐습니다. 각국 전문가들은 AI 기술과 기후변화 문제에 대해 비전을 제시했습니다. 오늘은 자동차 혁명과 블록체인 혁신에 대해 열띤 논의가 이어집니다.

장용욱 기자입니다.

[리포트]
중국어로 대화하던 AI 로봇,

"이미 한 번 읽은 책이네요."

영어책을 쥐어주니 술술 읽습니다.

"그는 매일 구슬을 갖고 놀았다."

AI가 음악 소리에, 분위기를 파악하고 춤을 춥니다. AI는 이제 기후변화 해결에도 중요한 열쇠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마틴 포드 / AI마인드 저자
"AI는 의학기술과 기후변화, 신에너지 개발 등 중대한 문제를 해결하는데 가장 중요한 도구가 될 것입니다."

AI와 자율주행, 재생에너지로 상징되는 4차 산업혁명 기술 투자로, 낙후 지역을 친환경 도시로 만들자는 구상도 현실이 되고 있습니다.

스티브 그릭먼 / 전 백악관 국가경제위 부위원장
"모든 나라는 내부적으로 경제 불평등, 외적으로 기후변화 문제에 직면했고 2가지는 서로 관련돼 있죠."

참석자들은 유엔에 '세계 공기의 날' 제정도 촉구했습니다.

반기문 / 국가기후환경회의의장
"하느님은 늘 용서하시고, 사람은 때로는 용서하기도 하지만, 자연은 절대 용서가 없습니다"

오늘은 전기차와 자율주행, 5G 통신기술이 접목되면서, 세계에서 가장 큰 산업인 자동차 분야에서 어떤 일이 벌어질 것인지 비전이 제시됩니다.

또, 블록체인 기술의 현주소와 미래 모습에 대한 전망과 토론도 이어집니다.

TV조선 장용욱 입니다.

이전글
규제에 막힌 모빌리티·유전자 혁명, 해법은?…...
다음글
다음글이 없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