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클 돕스

발레리 바빌로프

발레리 바빌로프는 세계 최대 블록체인 회사인 비트퓨리의 CEO 겸 창립자이다. 2011년, 블록체인 기술이 처음 나오기 시작했을 때 도전하는 마음으로 회사를 설립했다. 라트비아 출신인 발레리는 1990년대 소련의 붕괴와 경제적 몰락을 겪으면서 가상화폐와 보안기술에 대한 필요성을 일찌감치 인지하고 사람들의 삶을 개선 할 수 있는 기술적 솔루션을 구축 할 수 있는 기회를 엿보았다. 발레리는 비트코인 블록체인에 대한 보안을 보장하는 하드웨어 솔루션에 우선적으로 초점을 맞추고 비트퓨리를 이끌어 5세대의 최첨단 광산 칩 및 최첨단 데이터 센터 디자인을 개발했다. 회사는 맞춤형 설계 소프트웨어, 컨설팅 솔루션 및 고급 하드웨어를 제공하는데 주력하여 비트코인 블록체인의 주요 보안 및 거래 업체 중 하나로 자리매김 했다. 발레리는 비트퓨리 그룹을 설립하기 전에는 다양한 기술 및 리더십 분야에서 15년 이상을 보냈다. 그는 라트비아의 리가 교통 대학에서 석사 학위를 받았다.
창닫기